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이상로, 전 MBC 기자, "JTBC는 태블릿 입수 장면도 안찍었는가"

JTBC의 상식 이하 방송 비판 영상, 유투브에서 실시간 급등 영상 화제!

이상로 전 MBC ‘카메라출동 기자의 태블릿PC조작진상규명위(김경재 공동대표, 변희재 집행위원) 발족식에서의 JTBC 조작 방송 관련 설명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기자는 “JTBC 의 태블릿PC 드라마는 시나리오는 잘 짜지 못한 드라마이다”라고 전제한 뒤, “나는 MBC 시절 ‘카메라출동’을 맡았던 기자 출신으로서, 만약 태블릿PC가 진짜라면, JTBC처럼 보도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 기자는 “가 사무실에 갔으면, 방송 카메라 앞세우고, 사무실에 들어가는 장면, 태블릿PC 꺼내는 장면을 다 찍고, 검찰에 넘겨주는 것까지 방송에 담았을 것”이라 설명했다.

 

이 기자는 “JTBC가 이렇게 방송을 제작했다면, 태블릿PC가 진짜냐 가짜냐 전혀 논란이 되지 않았을 것”, “JTBC가 비싼 카메라 수십대가 있을 텐데 왜 이런 식으로 제작하지 않았을까요”라고 반문하자 청중에서 “조작이니까요”라는 답변이 나왔다.

 

이 기자는 “나는 방송기자, 고발 기자로서 JTBC의 태블릿PC 방송을 상식 이하라고 본다”고 비판했다.

 

이상로 기자의 발언 내용은 유투브에서 실시간 급등영상으로 오르는 등, 큰 화제가 되고 있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