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조원진, 국회의원 신분으로 중국 매출 70억 올려, 개인재산 5억 맞나"

공직자윤리위, 조원진의 중국회사 매출, 배당금, 업종 등 전면 조사나서야

대한애국당 조원진 대표가 국회의원 신분으로, 계속 자신의 중국 내 회사를 통해 연 70억원대 매출을 올려온 것으로 드러났다.


조원진 대표는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2008년부터, 현재까지 북경화이선 합자회사, 북경한샘미가상무유한공사, 북경유성공간상무유한공사의 회사 지분 각각 70%, 50%, 66% 을 갖고 있는 대주주였고, 이 회사들은 계속 영업을 해왔던 것이다.


조원진 대표가 언론에 밝힌 중국내 사업은 SK 아스팔트 원료 수출, 옥수수 수입 등 무역업이다. 특히 SK 아스팔트 중국 수출 건은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전후로 대박 특수를 누린 업종으로, 중국 내 관건 공사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이런 유형의 사업은 ‘꽌시’라 불리는 관계를 통한 중국 공산당과의 인맥이 없으면 수행할 수 없는 업종이라는 게 중국기업 전문가들의 판단이다.


그렇다면 조원진 대표는 결국 대한민국 국회의원 신분으로, 중국 공산당과의 인맥을 통해 중국 내 사업을 벌여왔다는 논리가 성립된다. 이러한 조원진 대표의 중국과의 이해 관계가, 중국 시진핑의 숙청 작업을 부패척결이라며 찬양 세미나를 열고, 최근에는 미국의 북폭으로 인한 친미정권 반대 등 친중 노선과 관련이 없다는 것인지 검증이 필요해보인다.


일단 조원진 대표가 공직자윤리위에 신고한 개인재산 5억원 자체도 믿기 어려운 상황이다. 국회의원 신분으로도 매년 70억원대 매출을 올려왔고, 2008년 이전 SK 아스팔트 수출시장이 2조원에 이르기 때문이다. 조원진 대표는 이 관련 즉각 해명을 하고, 공직자윤리위는 조원진 대표의 중국 회사 법인 매출과, 대표이사 급여, 배당금 등 지출내역을 조사, 재산 허위신고 여부를 조사해야 할 것이다.


또한 자기 사업 등을 위해 수시로 중국 관료, 공산당 등과 접촉을 하면서, 국회 정보위 간사 역할을 해온 것이 타당한지, 국회와 국정원 역시 조사를 해야할 것이다.


미디어워치에서 자체 조사를 통해, 공직자윤리위, 국회정보위, 국정원에 조원진의 친중행각 조사를 요청할 것이다.





조원진 의원 중국 관련 재산 현황


    

출처: 국회공보 재산신고


 

2008년(중국부동산+회사소유)


- 부동산: 북경에 180평 건물 3억


- 회사: 북경화이선 합자회사

출자가액: 9천만원

지분율: 70%

연간매출: 50억원



2009년(중국부동산 처분하고 회사 한샘 북경법인 지분50% 획득. 중국에 기업2개)


- 변동사항: 북경 180평 건물을 합명-합자-유한회사 출자지분으로 전환. 처분.


- 회사1: 북경 화이선 합자회사

출자가액: 9천만원

지분율: 70%

연간매출: 50억원


- 회사2: 북경한샘미가상무유한공사

출자가액: 2억5천만

지분율: 50%

연간매출: 20억원



2010~2012년(부동산 없고, 기업 2개)


- 회사1: 북경 화이선 합자회사

출자가액: 9천만원

지분율: 70%

연간매출: 50억원


- 회사2: 북경한샘미가상무유한공사

출자가액: 2억5천만

지분율: 50%

연간매출: 20억원


 

2013년


- 변동사항: 북경화이선합자회사에서 돈 빼서 북경유성공간상무유한공사 지분을 66% 획득함.


- 회사1: 북경 화이선 합자회사

매출액이 5천만원으로 하락. (매출액 전년대비 49억5천만원 감소).


- 회사2: 북경한샘미가상무유한공사

출자가액: 2억5천만

지분율: 50%

연간매출: 20억원


- 회사3: 북경유성공간상무유한공사

출자가액: 2억5천만

지분율: 66%

연간매출: 2백만원



2016, 2017년


- 부동산: 없음


- 회사3: 북경유성공간상무유한공사

출자가액: 2억5천만

지분율: 66%

연간매출: 2백만원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