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 호남본부 (객원코너)


배너

임동규 자유한국당 강동구청장 후보, 어린이날 맞이해 '아동학대 근절 방안 마련' 호소

6.13지방선거 출마 후보들에게도 컴퓨터 중독 방지 및 아동학대 방지 캠페인 동참 호소

 

임동규 자유한국당 강동구청장 후보가 5일 오전 1096회 어린이 날을 맞아 강동구청이 구청분수광장에서 마련한 강동 어린이 축제에 참가해 참석한 어린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임 후보는 강동교육청, 강동구청 관내 일선학교장, 학부모들에게 초등생들이 과도한 컴퓨터 게임중독에서 벗어나도록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특히 같이 놀 친구가 없는 세태에 초등학생 어린이들이 컴퓨터 게임에 재미를 붙여 마약처럼 푹 빠져있고 어머니도 맞벌이인 경우 그 정도가 심하다고 우려했다.

 

또한 어린이들이 컴퓨터 게임에 중독시 현실과 가상을 혼동해 이유없는 반항아나 폭력성향 어린이로 변할 수 있고 학업도 뒷전으로 밀릴 수 있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임 후보는 어린이 학대가 자라나는 아동의 건강과 가슴을 멍들게 하는 상처를 남기는 만큼, 아동학대 가해자들에게 반인륜적 학대행위로 발생하는 피해아동 치료비 등 경제적비용을 책임지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임 후보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이번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다른 후보들도 아동학대 추방 및 근절 캠페인북한어린이 돕기 운동에 동참할 것을 제안했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