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국과수 나기현 공업연구관 태블릿PC 관련 법정 증언 녹취서 발췌본

조선일보 최보식 선임기자가 인용했던 내용을 중심으로 살펴보는 국과수 나기현 연구관의 법정증언

조선일보 최보식 선임기자는 지난 1일, 조선일보 칼럼을 통해서 손석희-JTBC 태블릿PC을 직접 검증했던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나기현 공업연구관의 최서원(최순실) 2심 법정 증언 내용을 대대적으로 알렸다. (관련기사 : ‘허위 사실 유포’ 변희재씨 구속이 찜찜한 이유)

나 연구관은 법정 증언을 통해 ‘국과수는 손석희-JTBC 태블릿PC를 최순실 씨의 것으로 확정한 바가 없으며 태블릿PC 기기 자체에는 그렇게 확정할 자료를 확인할 수 없었다’고 밝혔다.(관련기사 : [단독] 국과수 녹취록 확보 “최순실 태블릿으로 확정할 수 없다”)

미디어워치는 최근 나기현 연구관의 녹취서 원본(총 35면)을 확보, 불필요하게 전문적인 내용을 늘어놓는 부분, 또 증인과 검사들과의 다소 의미없다 질의응답 부분은 빼고, 특히 조선일보 최보식 칼럼에 인용했던 내용을 중심으로 중요 부분들을 발췌하여 이곳에 공개한다. 

앞서 미디어워치가 공개한 바 있는 국과수 회보서를 아래 나 연구관의 법정 증언과 같이 검토하면 독자들도 손석희-JTBC 태블릿PC의 진실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많은 것을 얻어낼 수 있으리라 믿는다.


[조선일보 최보식 선임기자 칼럼]



[국과수 나기현 공업연구관 법정 증언 녹취서]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