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미디어워치 국가경영포럼, 12일 원자력전문가 이병령 박사 초빙

오는 12일 오후 6시 영등포역 대회의실… ‘한국의 원전-경제와 안보의 디딤돌’ 주제, 안보로서의 원전개발, 북한 핵시설 해체 방법론 문제 등도 다뤄

‘한국형 원전의 아버지’라 불리는 카이스트 대학원 이병령 원자력공학 박사가 안보로서의 원전 개발 및 북한핵시설 해체 문제에 대해 공개 강연을 펼친다.

제5회차 미디어워치 국가경영포럼은 ‘한국의 원전-경제와 안보의 디딤돌’을 주제로 이병령 박사를 강사로 초청한다. 이번 행사는 12일(토), 오후 6시 영등포역 대회의실(3층)에서 개최된다.


이 박사는 1992년 최초의 한국형 원전 설계를 성공으로 이끈 전문가로, 한국원자력연구원에서 원전사업본부장과 대북 원전 지원팀장을 역임하며 국내 원전 개발에 지대한 공을 세웠다.

그는 이번 행사에서 북한의 비핵화와 관련, 핵물질과 핵시설 폐기 등에 대한 애국우파시민들의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아울러 얼마전 트럼프 행정부가 언급하고 나선 ‘PVID(permanent·verifiable·irreversible dismantling,영구적이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핵 폐기) 등에 대한 기술적인 설명들도 전달할 예정이다.

미디어워치 이강연 국장은 “한국원자력의 최고 전문가로부터 직접 강연을 들을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미워치 멤버쉽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미디어워치TV를 통해서도 생중계 되며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이 사회를 맡을 예정이다.

참가문의 02-720-8828(미디어워치)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