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 호남본부 (객원코너)


배너

'혈서투혼' 이은재, "3% 득표자신, 지지해달라" 대국민 호소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 갖고 미래한국당에 "근거없는 3% 미만 사표론 중단요구"


한국경제당 국회의원이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이번 총선에서 3% 득표를 자신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의원은 배포한 성명서를 통해 "최근 미래통합당의 제2비례위성정당론에 힘입어 지지세가 급격히 향상되자 일부 언론과 미래한국당에서 3% 지지율을 확보못한 한국경제당을 찍으면 사표가 되는냥 ‘근거없는 사표론’으로 한국경제당을 매도하고 있다"며 "하지만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특히 "위기에 처한 윤석열 검찰총장 수호에 앞장서면서 지지세가 상승하고 있다"고 주장하며 "대검찰청 앞에서 ‘혈서’까지 써가며 윤석열 사수를 외친 이유도 저가 지난해 공수처법 반대에 앞장서다, 6차례나 기소를 당했음에도 불구하고 윤석열을 공수처법으로 끌어내리겠다는 열린민주당 기호 2번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의 국회입성에 맞서기 위해서"라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최근 불교계와 체육계, 그리고 서울수도권, 대구‧경북‧경남,강원, 충청도 심지어 호남까지 전국을 망라해 저희 한국경제당에 대한 지지가 이어지고 있는데 그 이유는 기독자유통일당이 저를 영입해 비례1번으로 배정하였지만, ‘불자’라는 이유로 공천을 배제한 것에 대한 불교계의 반발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근거없는 ‘3% 미만 사표론’ 으로 한국경제당을 매도하는 행위를 즉각 중지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은재와 한국경제당은 최근 3% 안팎의 지지율을 확보하였기에 걱정마시고 한 표 행사해주시면 저 이은재, 이번 총선에서 국회에 입성해 ‘조국을 살리자’는 최강욱에 맞서 반드시 ‘윤석열을 수호’하겠다"고 다짐했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