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 (국내언론)


배너

재미로 무장한 우파 유튜브 채널 BTA 등장 ‘눈길’

“신종 무기 콘셉트는 ‘재미있는 우파’... 우파 반성 코드도 탑재”

심광석 전 뉴스타운 편집국장, 박종희 프로듀서, 박한명 미디어비평가(전 미디어펜 논설주간) 가 우파 유튜브 채널 ‘BTA(BEST THE ABOVE)’를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BTA(BEST THE ABOVE)’는 딱딱하고 재미없는 논평을 지양하고 좌우를 막론한 돌직구형 시사비평과 재미가 가미된 콘텐츠로 시청자의 시선을 끌겠다는 전략이다.

 


이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엇비슷한 소재와 주제의 콘텐츠를 양산, 포화상태에 이른 유튜브 시장에 내놓을 신종 무기의 콘셉트는 재미있는 우파’”라며 BTA 유튜브 채널의 개국을 예고했다.

 

이어 기존 우파 유튜브 채널이 이슈 선정과 주제에서 상대진영을 향한 비판 위주로 구독자들의 주목을 받았다면 BTA는 우파의 반성 코드도 기본으로 탑재했다“BTA 비판의 칼날은 좌우를 가리지 않는다고 전했다.

 

한편 BTA가 지난 20일 올린 동영상([BTA] 극한직업을 뛰어넘는 우파 최고의 트레일러 전격 공개 feat. 심광석 박종희 박한명)은 대한민국의 상황을 좀비 바이러스물에 빗대 패더러디 해 웃음을 주고 있다.

 

이 영상에는 문재인 대통령 당선과 함께 환호하는 촛불진영, 대통령 탄핵 후 후원금 횡령, 화이트리스트 등 비리와 부패혐의로 몸살을 앓는 시민사회, 내부 분열로 몇 갈래로 갈라진 태극기집회, 당권경쟁에 몰두한 정치권과 이에 줄선 일부 일그러진 우파 등 우파의 민낯을 적나라하게 고발하는 내용이 담겼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