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전문] 고 정미홍 대표를 추모하며...변희재 고문 25일 추모식 개최

변희재 고문, 정미홍 대표 위패 모셨던 천보산에서 추모사 낭독 예정

아래 칼럼은 변희재 본지 대표고문이 고 정미홍 더코칭그룹 대표를 추모하며 작성한 글입니다. 변 고문과 미디어워치 산악회 일동은 오는 25일 토요일 오전 11시, 정 대표의 위패를 모셨던 천보산으로 산행을 떠납니다. 변 고문과 회원들은 천보산 입구에서 정 대표를 기리는 간단한 추모행사를 엽니다. -편집자 주




정미홍 대표님. 떠나신 지 2년이 지났지만, 제가 당시 서울구치소에서 수감 중이라 장례를 찾아뵙지 못한 점에 대해 여전히 마음에 걸립니다.

특히, JTBC 태블릿 관련 구속영장이 발부되었던 5월 23일, 저는 오전에 정 대표님을 돕던 ‘정미홍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손한용 대표와 만나고 있었습니다. 저는 손 대표와 상의하여, 정 대표님이 건강을 회복하면 다시 정치와 언론 활동을 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만들기로 약속한 직후, 바로 구속영장이 발부된 것입니다.

결국 저는 감옥에서 정 대표님이 떠나셨단 소식을 들을 수밖에 없었고, 곧이어 손 대표까지도 저 세상으로 떠나셨습니다.

제가 출옥한 뒤, 가장 먼저 알아본 것도 정 대표님의 소식이었습니다. 다행히 이곳 천보산 영화사에서 정 대표님의 어린 시절 친구 분이 위패를 모시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어, 지난해 영화사에서 조촐한 추모식을 열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그 영화사가 폐쇄되어 이렇게 어쩔 수 없이 등산로 입구에서 추모식을 열 게 되었습니다. 

다만, 정 대표님께 좋은 소식을 들려줄 수 있는 점은, 저희가 결국 박근혜 대통령을 탄핵으로 몰아넣은 JTBC 태블릿PC의 실소유자가 저의 예상 그대로 김한수 청와대 행정관이고, 이러한 사실을 검찰이 조직적으로 은폐, 위증교사했다는 근거까지도 모두 밝혀냈다는 점입니다. 즉 우리가 그토록 외쳤던 탄핵무효의 첫 단추를 끼운 셈입니다.

물론, 정 대표님이 보시면 놀랍게도 평소 우리와 같이 태극기를 들고 탄핵무효를 외쳤던 세력들이 지난 총선을 기점으로 박 대통령을 배신하고, 심지어 저의 태블릿PC 진실을 밝히는 노력을 결사적으로 방해하고 있습니다. 그럴 때마다, 만약 정 대표님이 살아계셨더라면 이들이 이런 패륜을 함부로 할 수 있을까 생각날 때가 많습니다.

제가 정 대표님에게 해드릴 수 있는 일은 단 하나, 어서 빨리 태블릿PC의 진실을 밝히고 박 대통령님을 석방, 탄핵을 무효화 하는 것 뿐입니다. 다음 해에 다시 추모식을 열 때에는, 반드시 이를 관철시켜 축제와 같은 추모식을 하겠다는 약속을 드립니다.

2020년 7월 25일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