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검찰, 안정권 정식재판 회부...변희재 고문에 대한 명예훼손과 모욕죄 등 혐의

약식기소 벌금 200만원 이은 두 번째 기소...검찰의 공소 제기 사안 심각하다 판단한 듯

최근 학력·경력 사기, 불륜 행각 등으로 보수 진영 내에서 지탄을 받고 있는 유튜버 안정권 씨가 변희재 본지 대표고문에 대한 명예훼손과 모욕 등으로 2건이 기소된 것으로 확인됐다. 

본지가 인천지방법원으로부터 확보한 자료에 따르면, 인천지방검찰청은 5월 25일자로 안 씨를 명예훼손과 모욕으로 벌금 200만 원 약식기소한 데 이어, 8월 27일자로 역시 명예훼손과 모욕으로 정식 기소를 한 것. 



전자는 “너 뭐 했냐, 이 바닥에서 술이나 처먹고 오입질이나 하고 다니고” 등등의 허위사실 유포, “저 새끼 징역을 못 살았어. 아직 더 살았어. 씨발롬아”, “이 씨발새끼야. 아가리 좆나 털지 말고 개새끼야” 등등의 욕설 모욕 등으로 약식 기소 벌금형 처분이 내려졌다.

반면 후자는 “건국대 총장 ! 현직 건국대 총장 ! 당신 변희재한테 몇 억 줬어 ? 내가 일단 당신부터 깔꺼야. 어? 건국대 총장 ! 건대 총장님. 안 줬다고 우겨봐. 내가 그거 증거 가지고 갈거니까. 내가 일단 건대 총장부터 갑니다. 그다음에 국회의원 니 가요.”, “안 줬다고 해봐봐. 왜 ? 왜 돈을 씨발 천문학적인 액수를 갖다가 이거 후원하고 ? 부끄러워요 ? 부끄럽습니까 ? 안 줬다고 끝까지 오리발 내. 내가 검찰에 수사 의뢰할거여. 고발할거라고, 고발, 고소가 아니라, 고발, 고발할거라고, 중앙지검에다 고발할거예요. 그 다음에 국회의원이야. 뒤질라고, 이것도 허위사실이냐 ?(변희재한테) 너 고소장 넣었다고 했지 ?  그 고소장 오픈해. 이 새끼가 적당히라는 것이 없어 임마 니하고 나하고는”라는 등, 변 고문이 마치 건국대 총장으로부터 수억원대의 후원금을 받은 양, 허위사실을 유포, 모욕죄와 함께 정식 기소되었다.

앞서 변 고문은 작년 9월부터 올 1월까지 안 씨의 상습적 명예훼손과 모욕 등으로 13차례의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다. 이에 인천지검은 워낙 범죄행위가 많아 두 건을 먼 처리하고, 추가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안 씨가 변 고문에게 “10억원을 후원한 후원자들이 광화문 집회 때 머리채를 잡았다”는 허위사실 관련, 변 고문은 안 씨에 허위정보를 준 공범들에 대한 수사도 검찰에 요청한 상태다. 

앞선 사건이 약식기소로 벌금형에 그친 반면, 두 번째 기소는 정식기소가 된 것은 피해자의 고소장 제출과 이에 따른 경찰의 기소 의견 검찰 송치 이후에도, 안 씨가 허위사실 유포와 욕설을 멈추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안 씨는 재판을 통해 최소 실형 이상의 중형이 예상된다.

변 고문은 이외에도, 안 씨의 범죄행위를 방조한 정기태 GZSS 대표이사도 고소했다. 또한 안 씨가 학력·경력 사기 관련 검증을 요구해온 변 고문을 역으로 고소한 건에 대해, 변 고문 측은 무고죄 고소장도 최근 제출했다. 또한 형사 조치와 별도로 민사로도 2억원대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진행하고 있다. 변 고문 측은 검찰의 공소장을 민사 재판부에도 증거 제출할 방침이다. 

또한, 변 고문은 안 씨의 사기죄와 보복범죄 행위 관련해서도 추가 고소·고발장을 준비한다. 무고죄 고소인 조사 때는 중형이 사실상 확정된 안 씨에 대해 출국금지를 강력하게 요청할 계획이다. 안 씨의 동료였던 유튜브 채널 유s 운영자 이유진 씨가 “안정권은 해외로 도망갈 준비를 있었다”고 증언했기 때문이다.

한편, 안 씨는 정규재 펜앤드마이크 대표 겸 주필, 이희범 자유연대 대표의 비호를 받으며 저질 욕설로 유튜버 활동을 이어왔으나, 변 고문이 지난해 제기한 해양대 입학 및 졸업, 세월호 도면설계로 투옥되었다는 경력 등이 모두 사기극으로 드러나 결국 자백하기에 이르렀다.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