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투고
후원안내 정기구독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학력·경력 사기 안정권을 천재라 비호했던 이병태, 지금은?

정규재와 이병태, 자신들 인맥에 속하면 어떤 잘못도 맹목적으로 비호해온 과거

자유연대(대표 이희범) 측 유투버 안정권의 학력·경력 사기 및 불륜 행각, 직원 학대 등 패륜적 범죄가 드러나고 있다. 이에 대해 안정권의 후견인으로 알려진 정규재 펜앤드마이크 주필은 여전히 “안정권이 뭘 사기쳤냐”며 이를 비호하고 있다.

이런 정규재 주필과 행보를 함께 해온 이병태 카이스트 경영대 교수는 침묵을 이어가고 있다. 이병태 교수는 정 주필과 마찬가지로 안정권의 학력·경력 사기가 드러났을 때에도 그를 향해 “천재”라 표현하곤 했다.



특히 이 교수는 지난해 9월에도 “학력 속이고 경력 속이는 자들 거짓말을 아무렇지도 않게 하는 자들에 속지 말아야 한다”는 평소 지론을 펴다, 홍지수 작가로부터 “표절한 전도리코(전희경), 학력 사기 안ㅈㄱ(안정권).  이 두 사람을 죽어라고 쉴드치는 정ㄱㅈ(정규재) 는 어떻게 생각하세요? 직접 사기만 안 치면 사기 친 사람 두둔하는 건 괜찮은가요?”라는 질의를 받은 바 있다.

이에 대해 이 교수는 “왜 싸움 붙이려 애를 쓰느냐. 나는 안정권을 천재로 생각한다”며, 학력·경력 속이는 자들을 비판한 자신의 지론을 뒤집고, 돌연 안정권을 비호했다. 



정규재 주필과 이병태 교수는 범 전경련 인맥이다. 이들은 안정권 이외에도 매매춘 찬양과 성적 피해자 비하로 지탄을 받은 유튜버 팩맨, 박근혜 대통령을 닭대가리라 모욕한 유튜버 리섭 등 자신들의 인맥에 속한 유튜버들을 관리하며 이들의 그릇된 행위까지도 맹목적으로 비호한 바 있다.

학력·경력 사기는 물론, 불륜행각, 직원 학대까지 드러난 안정권에 대해 과연 이 교수가 기존의 ‘안정권 천재’론 관련, 사과나 정정 없이 언제까지 침묵으로 입장을 이어갈지 주목된다.

한편, 이병태 교수는 최근 내년 서울시장 재보선 관련 국민의힘 김종인 대표와 통화한 사실을 공개하며, 정치력을 과시한 바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