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의견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샵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변희재 vs 진중권’ 윤석열 정권 주제로 2차 사망유희 토론 열리나?

매불쇼 진행자 최욱 “적극적으로 토론 추진하겠다”… 변희재, 흔쾌히 수용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와의 토론 제안을 흔쾌히 수용했다. 진 전 교수만 받아들인다면 올해 윤석열 정권의 현안과 미래를 주제로 2차 사망유희 토론이 열릴 수도 있다.

21일 유튜브 방송 ‘정영진 최욱의 매불쇼’의 진행자인 최욱 MC는 이날 방송에 출연한 변 대표고문에게 “진중권 교수와 매불쇼에서 토론을 한번 해보면 어떨까 싶다”고 제안했다. 이에 변 대표고문은 “지금 당장 토론을 해도 된다”며 “아무 때나 날 불러도 된다”고 화답했다.

이날 최욱 MC는 “업체와 함께 후원을 받아 전액을 두 사람에게 드리겠다”고 조건을 밝혔지만 변 대표고문은 “파이트 머니는 진중권 씨가 모두 가져도 상관없다”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변 고문와 진 전 교수는 지난 2012년 ‘NLL 사망유희 토론’으로 인터넷에서 화제를 모았던 바 있다. ‘NLL 사망유희 토론’은 변 고문과 진 전 교수의 세 번째 맞짱 토론으로, 이번 매불쇼의 토론이 성사되면 두 사람의 네 번째 맞짱 토론이 된다.




관련기사 :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