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의견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샵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열린민주당 “한동훈, 태블릿 조작 관련 변희재에게 법적조치 못하는 진짜 이유 말하라”

김상균 열린민주당 당대표, 23일(금) 낮 12시 한동훈 타워팰리스 자택서 열리는 ‘태블릿 자백 촉구 기자회견’에 직접 참석할 것이라고 알려와

열린민주당(당대표 김상균)이 당 차원에서 태블릿 증거조작 문제를 거론하며 한동훈 법무부 장관을 추궁했다. 열린민주당은 한동훈 법무부 장관에게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에게 왜 법적조치를 취하지 못하냐면서 진짜 이유를 말해보라고 힐난하기도 했다.



22일, 열린민주당은 홈페이지에 공개한 ‘저질괴담 유포자 변희재를 고소하고 구속수사하라!’ 제하 공식 성명을 통해서 간접적으로 태블릿 증거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열린민주당은 성명에서 ”우리 열린민주당은 ’태블릿PC 증거조작‘의 진위에 대한 가치판단은 유보한다“면서도 ”하지만 본인을 향한 의혹제기에 즉각 법적인 대응을 해 온 ’법치주의자 코스프레‘ 전력에 비춰 볼 때 ’저질괴담‘을 몇 년째 유포하는 변희재 대표에 대해 어떠한 법적인 조치를 취하지 않는 태도는 상식의 범주를 벗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열린민주당은 “심지어 최근 변 대표는 한 장관의 자택 앞에서 ‘태블릿 조작 자백 촉구 및 진상규명 집회’를 개최했다”며 “취재를 위해 차량을 미행하고 자택의 초인종을 눌렀다는 이유로 언론사 기자들을 고소, 고발했던 한동훈 장관의 법치주의는 왜 변희재 대표에게는 적용되지 않는지 의문”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한동훈 장관은 합리적인 의혹을 제기하는 송영길 전 대표를 안타까워할 것이 아니라 ‘일국의 법무부장관’께서 왜 유독 변희재 대표에게는 ‘방탄’을 허용하고 있는지에 대해 국민들이 ‘억측’을 하기 전에, ‘그런거 말고, 진짜 이유를 말해 보시라’는 말씀을 드린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현재 대한민국의 법무부장관은 저질 괴담을 유포하는 범죄를 방관하고 있다는 얘기인데, 일국의 장관이 하기에는 참 구차한 태도라고 국민들께서 생각하실 것 같다”며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저질괴담 유포자 변희재를 고소하고 구속수사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열린민주당은 당 차원에서 태블릿 증거조작 의혹 문제를 살펴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상균 열린민주당 대표는 내일(23일) 낮 12시, 한동훈 장관의 타워팰리스 자택 앞에서 열리는 태블릿 조작 자백 촉구 기자회견에도 참석할 예정임을 알려왔다.



관련기사 :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