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보 및 독자의견
후원안내 정기구독 미디어워치샵

폴리틱스워치 (정치/사회)


배너

송영길 효과? 태블릿 조작 폭로 ‘나.그.저.알’ 교보문고 정치사회 일간 1위 기록

‘태블릿 증거조작’ 의혹 거론한 송영길 vs ‘허위 저질 괴담’이라는 한동훈 ... ‘나.그.저.알’ 판매 견인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고문이 저술한 ‘나는 그해 겨울 저들이 한 짓을 알고 있다’(이하 나.그.저.알)가 지난 29일 교보문고 정치/사회 분야 온라인 일간 베스트 1위에 올랐다.

이 책은 지난 1월 출간 당시 동분야에서 2위를 기록했던 바 있다. 이후 약 5개월만에 다시금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는 것. 


이는 최근 정치권에서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앞서 변 대표고문이 제기해온 태블릿 증거조작 문제를 인용·거론하고 나섬에 따라 덩달아 변 고문의 저서에도 이목이 쏠렸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송 전 대표는 CBS와 BBS 등 언론에 나와 태블릿 증거조작 문제를 제기하며 “한동훈 장관이 태블릿PC 증거 조작에서 자유롭다면 바로 변희재 씨를 구속시켜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태블릿 조작설을 ‘저질 허위 괴담’이라고 반박했던 바 있다.

‘나.그.저.알’은 윤석열 현 대통령과 한동훈 현 법무부장관의 태블릿 조작수사 문제를 폭로하는 책이다. 이들이 ‘최순실 태블릿’을 날조한 조작수사의 주범이라는게 이 책의 요지다.


관련기사 :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워치 일시후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현대사상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